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드론·살수차량 동원, 영암호 철새도래지 AI 방역 총력

송고시간2020-11-25 14:46

댓글
철새 도래지 드론 방역
철새 도래지 드론 방역

[영암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암=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영암군은 본격적인 철새 도래 시기를 맞아 내년 2월까지 관내 철새도래지인 영암호 주요 도로·농로 등 주변 농가에 대해 집중방역 소독을 한다.

최근 국내 철새도래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검출된 만큼 영암군은 철새도래지 영암호에 살수차량 2대, 광역방제기 2대, 드론 2대, 군 자체방역단 5대를 투입해 매일 2회 이상 소독을 하고 있다.

철새로 인한 가금 사육 농장에 조류인플루엔자 오염원의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지난달 철새도래지인 영암호(미암면 호포리)에 방역통제초소를 설치해 가금 축산 차량 출입과 수로에서 낚시행위를 통제하고 있다.

철새도래지 방역
철새도래지 방역

[영암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고병원성 AI는 러시아 등지에서 남하하는 겨울철새에 의해 바이러스가 전파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철새도래지를 거쳐 사육농장으로 확산하는 양상을 보여왔다.

영암군은 AI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전체 오리 사육 규모의 30% 정도인 24농가 55만 수에 대해 사육 제한을 하고 있다.

2회에 걸쳐 생석회 160t을 지원해 농장 입구 및 둘레에 살포하도록 했다.

chog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