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2보] 왕이 "한중관계, 코로나 시련 견뎌내 더 활력"

송고시간2020-11-26 10:49

댓글

한중 외교장관회담…"중한, 지역 평화 수호·글로벌 체제 보완에 기여"

기념 촬영하는 왕이-강경화
기념 촬영하는 왕이-강경화

(서울=연합뉴스) 26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를 방문한 왕이 중국외교부장이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회담 전 팔꿈치 인사를 하며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방한 중인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26일 "양국관계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시련을 견뎌내서 강인성을, 더 활력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왕 부장은 이날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강경화 장관과 회담 모두발언에서 "코로나19 사태가 우리 양국 국민을 이기지 않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왕 부장은 "중한 양국은 전략적 협력 동반자로서 국제 및 지역협력 조율. 지역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고 통합 글로벌 체제를 보완하기 위해 각자의 기여를 해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저는 오늘 강 장관과 양국 관계, 각 분야 교류 협력에 대해서 정리하고 국제지역 문제에 대해서 전략 소통을 할 생각이 있다"며 "이번 회담은 반드시 훌륭한 성과를 거두리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회의실 들어서는 강경화-왕이
회의실 들어서는 강경화-왕이

(서울=연합뉴스) 26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를 방문한 왕이 중국외교부장이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회담을 하기 위해 회의실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blueke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