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행안부, 지자체와 코로나19 확진·격리 수험생 지원 논의

송고시간2020-11-26 12:00

댓글

내일 제8회 중앙·지방 정책협의회 영상 회의…"지자체, 철저한 방역관리"

'수능 직전까지 방문자 출입 통제'
'수능 직전까지 방문자 출입 통제'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는 가운데 수능이 7일 앞으로 다가온 26일 오전 서울 종로학원 강북본원 앞에 수험생 보호를 위한 방문자 출입통제 강화 관련 안내문이 붙어 있다. 2020.11.26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예진 기자 = 행정안전부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을 앞두고 27일 오후 제8회 중앙·지방 정책협의회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거나 격리 중인 수험생에 대한 지원방안을 논의한다.

26일 행안부에 따르면 영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회의에서 교육부는 코로나19 확진·격리 수험생에게 수능 응시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전국 지방자치단체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지자체 보건소는 수험생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검사를 확대하고, 시·도교육청과 관련 정보를 공유하는 등 관계 기관 간에 특별 상황관리 체계를 운영할 계획이다.

교육부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수험생의 경우 거점 병원에서 수능에 응시하고, 격리 상태에 있는 수험생은 별도 시험장에서 응시하도록 하는 방침을 세웠다.

확진은 아니지만 관련 증상이 있는 수험생은 일반시험장 안에 별도 시험실에서 수능을 치르게 된다.

이번 회의에서 행안부는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지는 다음 달부터 내년 3월까지 '제2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를 시행하는 것에 대비해 지자체별 세부 시행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난달 출범한 행안부의 지역균형 뉴딜 분과와 17개 시·도의 지역균형 뉴딜 추진단 구성과 관련해 제2차 분과회의도 열린다.

이 회의에서 행안부는 디지털 뉴딜과 그린 뉴딜 등 각 공모사업 현황을 조사해 지자체와 공유하고, 지자체별로 특색에 맞는 사업을 발굴하도록 당부할 예정이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코로나19가 확산하는 상황에서 수험생이 안전하게 수능을 치를 수 있도록 관계부처와 지자체의 철저한 방역관리를 부탁드린다"라고 강조했다.

'미세먼지 저감, 나부터 실천!'
'미세먼지 저감, 나부터 실천!'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지난 20일 서울 송파구청 앞에서 열린 미세먼지 계절 관리제 시민홍보 캠페인에서 녹색자전거봉사단연합 회원과 시민들이 손팻말을 들고 있다. 2020.11.26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ohy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