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오롱그룹 4세 경영 속도…이규호 전무, 2년 만에 부사장 승진

송고시간2020-11-26 15:36

댓글

코오롱글로벌에서 자동차 부문 이끌게 돼

㈜코오롱 대표이사에는 안병덕 부회장 선임

이규호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전무
이규호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전무

[코오롱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이웅열 전 코오롱 회장의 장남이자 '코오롱가'(家) 4세인 이규호(36)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최고운영책임자(COO) 전무가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2018년 전무로 승진한 지 2년 만의 '고속 승진'이다.

코오롱그룹은 각 계열사의 2021년도 정기 임원인사를 26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규호 전무는 부사장으로 승진해 코오롱글로벌[003070]의 수입차 유통·정비 사업을 하는 자동차 부문을 이끌게 된다.

2012년 코오롱인더스트리에 차장으로 입사한 이규호 전무는 2015년 상무보로 승진해 당시 국내 100대 기업 최연소 임원으로 이름을 올렸고, 2년만에 상무, 다시 1년만에 전무로 승진했다.

코오롱그룹 관계자는 "이규호 전무는 그룹 패션 사업을 총괄하면서 온라인 플랫폼 전환 작업 등을 이끈 성과를 인정받아 승진하게 됐다"며 "수입차 유통·정비 사업에서 성장하는 코오롱글로벌에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규호 전무는 2019년 1월 코오롱그룹 총수에서 물러난 이웅열 전 회장의 아들이어서 코오롱그룹이 4세 경영을 위해 속도를 내는 모습이다.

㈜코오롱 안병덕 대표이사 부회장
㈜코오롱 안병덕 대표이사 부회장

[코오롱그룹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코오롱그룹은 이번 인사에서 안병덕 그룹 부회장을 지주사인 ㈜코오롱[002020] 대표이사에 내정하는 등 총 36명에 대한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코오롱 대표이사에 내정된 안병덕 부회장은 그룹 주요 계열사 CEO 협의기구인 원앤온리위원회의 위원장도 맡게 된다. 2014∼2017년 지주사 대표이사를 역임한 안 부회장은 2018년도부터 그룹 부회장을 맡았다.

코오롱그룹은 안 부회장에 대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안정적으로 그룹을 이끌어갈 경험과 연륜을 갖춘 적임자"라고 설명했다.

코오롱글로텍 김영범 대표이사 부사장과 그린나래 이정윤 대표이사 부사장은 각각 사장으로 승진했고, ㈜코오롱 유석진 대표이사 사장은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대표이사로 자리를 옮겨 패션 부문을 총괄한다.

다음은 코오롱그룹 2021년 임원인사.

◇ 대표이사 내정

▲ ㈜코오롱 부회장 안병덕

▲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사장 유석진

◇ ㈜코오롱

▲ 전무 옥윤석 ▲ 상무 안상현 이수진

◇ 코오롱인더스트리

▲ 부사장 강이구 박태준 ▲ 상무 권용철 박준효 ▲ 상무보 공원석 김호연 이민혁 임동훈 최종욱

◇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 상무보 김정훈 지성국

◇ 코오롱글로벌

▲ 부사장 이규호 ▲ 전무 송혁재 ▲ 상무 김일호 정사환 ▲ 상무보 김태정 류시성 박재민 박창규 이상만

◇ 코오롱글로텍

▲ 대표이사 사장 김영범 ▲ 전무 김효순 ▲ 상무 김정호

◇ 코오롱플라스틱

▲ 상무 박은하 ▲ 상무보 이상엽

◇ 코오롱오토모티브

▲ 상무보 김명진

◇ 그린나래

▲ 대표이사 사장 이정윤

◇ 전보

▲ 코오롱인더스트리 상무 박규대 상무보 전용주

▲ 코오롱글로벌 전무 임성빈

▲ 코오롱플라스틱[138490] 전무 박문희

kc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