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LG에너지솔루션' 초대 CEO에 김종현 사장 내정

송고시간2020-11-26 17:28

댓글

LG화학 창사이래 최대규모 승진인사…사장 등 총 41명 승진

김종현 LG에너지솔루션 CEO 내정 사장
김종현 LG에너지솔루션 CEO 내정 사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LG화학[051910]에서 독립하는 배터리 부문 신설법인 'LG에너지솔루션'의 초대 최고경영자(CEO)로 LG화학 김종현 사장이 내정됐다.

LG화학은 26일 이사회를 열고 사장 승진 1명, 부사장 승진 4명 등 41명의 2021년도 임원 승진인사를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승진인사 폭은 LG화학 창사 이래 최대규모다.

내달 1일 출범하는 신설법인 'LG에너지솔루션' CEO에는 LG화학 김종현 전지사업본부장 사장이 내정됐다.

1984년 LG생활건강[051900]에 입사한 김 사장은 2009년부터 LG화학 소형전지사업부장(전무), 2018년부터 전지사업본부장(사장)을 맡으며 LG화학 배터리 부문이 세계 선두권으로 올라서는 데 주도적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LG에너지솔루션 최고재무책임자(CFO)에는 이창실 전무, 인사담당 최고책임자(CHO)에는 박해정 신임 전무가 내정됐다.

손지웅 LG화학 사장 승진
손지웅 LG화학 사장 승진

[LG화학 제공]

이번 인사에서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을 맡은 손지웅 부사장은 업무 성과를 인정받아 사장으로 승진했다.

서울대 의학박사 출신인 손지웅 사장은 전문의, 교수, 글로벌 제약회사 주요 직책 등을 경험한 의약 사업 분야 전문가로, 2017년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장으로 보임해 사업 수익성 개선과 신약 파이프라인 확대 등 중장기 성장 모멘텀을 강화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손지웅 부사장의 승진 인사는 LG화학이 바이오 사업을 장기적인 안목으로 육성하겠다는 의지가 담긴 것으로 해석된다.

아울러 김성민 CHO 전무와 김정대 정도경영담당 전무, 정근창 자동차전지·개발센터장 전무, 김수령 전지·품질센터장 전무 등 4명이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윤수희 상무는 바이오 사업기반 확대와 진단 주요과제 개발을 통한 사업 역량 강화 성과를 인정받아 생명과학사업본부에선 처음으로 여성 전무로 승진했고, 김향명(47·중국국적) 신임 상무, 데니 티미크(40·독일국적) 신임 상무 등 외국인 임원들도 선발됐다.

신임 최고기술책임자(CTO)에는 유지영 부사장, 신임 첨단소재사업본부장에는 남철 전무가 선임됐다.

LG화학은 "철저한 사업성과를 기반으로 미래 사업가 육성을 위한 젊은 인재를 과감히 발탁했다"며 "여성 및 외국인 임원 선임을 통한 다양성·글로벌 조직 역량 강화, 전지 신설법인의 안정적 출범을 통한 미래 사업 경쟁력 제고에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다.

다음은 LG화학 임원 승진인사.

◇ 사장 승진

▲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

◇ 부사장 승진

▲ 김성민 CHO

▲ 김정대 정도경영담당

▲ 정근창 LG에너지솔루션 배터리연구소장

▲ 김수령 LG에너지솔루션 품질센터장

◇ 전무 승진

▲ 서중식 PO사업부장

▲ 심규석 ABS사업부장

▲ 김상민 아크릴/SAP사업부장

▲ 조준형 첨단소재.신사업개발담당

▲ 윤수희 Specialty Care사업부장

▲ 박준성 대외협력총괄

▲ 신영준 LG에너지솔루션 ESS전지사업부장

▲ 서원준 LG에너지솔루션 소형전지사업부장

▲ 최석원 LG에너지솔루션 LGESWA법인장

▲ 박해정 LG에너지솔루션 CHO

▲ 성환두 LG에너지솔루션 대외협력총괄

◇ 상무 신규선임

▲ LG화학 이재명 김향명 신인호 이동철 주은정 최호열 이준호 정철호 김도균 이상협

▲ LG에너지솔루션 이수형 데니 티미크(Denny Thiemig) 최제원 오성환 김병습 강성모 임정환 박필규 성기은 최재용 조지훈 김경훈 이상현 남주현

◇ 수석연구위원 승진

▲ 이동훈

kc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