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고법서 이틀 연속 확진자 발생…접촉자 자가격리

송고시간2020-11-26 17:50

댓글
법원
법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서울고등법원에 이틀 연속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서울고법은 26일 행정주사보 A씨가 이날 오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양성 판정을 받은 B씨와 밀접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서울고법에 따르면 B씨가 근무하던 사무실 직원 23명이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A씨 1명만 양성이 나왔다.

서울고법은 "A씨와 밀접 접촉한 8명은 현재 자가 격리 중이며 보건당국 지침에 따라 검사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B씨가 소속된 재판부 판사는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acui72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