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찰, 청남대 전두환 동상 쇠톱으로 훼손한 50대 송치

송고시간2020-11-26 18:16

댓글

(청주=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청주 상당경찰서는 옛 대통령 별장인 청남대 안에 세워진 전두환 전 대통령 동상을 쇠톱으로 절단하려 한 혐의(특수 공용물건 손상)로 A(50)씨를 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6일 밝혔다.

전두환 동상 목 쇠톱에 훼손
전두환 동상 목 쇠톱에 훼손

[연합뉴스 자료사진]

A씨는 지난 19일 오전 10시 20분께 청주시 상당구 문의면 소재 청남대 안에서 전씨 동상의 목 부위를 쇠톱으로 자르려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장에서 체포됐으며, 청동으로 제작된 전씨 동상은 목 부위 3분의 2가량이 훼손됐다.

관광객으로 청남대에 입장한 A씨는 동상 주변의 CCTV 전원을 끈 뒤 미리 준비해 간 쇠톱으로 범행을 했다.

이 과정에서 CCTV에 접근을 막는 울타리 자물쇠도 파손됐다.

자신을 경기지역 5·18 단체 회원이라고 밝힌 A씨는 경찰에서 "전두환 동상의 목을 잘라 그가 사는 연희동 집에 던지려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kw@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