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찰, '장례비용 할인' 양주 시의원 김영란법 위반 혐의 수사

송고시간2020-11-26 22:06

댓글
경기북부지방경찰청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연합뉴스TV 제공]

(양주=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 양주시 시의원이 1천800여만원의 장례비용 중 일부를 불법으로 돌려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27일 해당 시의원과 경기북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A시의원은 지난 1월 모친 장례를 치르고 지역 내 수목장에 안치하는 과정에서 비용의 일부를 돌려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수목장 안치 비용은 1천800여만원으로, A시의원은 이 중 40%가량인 720만원을 돌려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A시의원은 일부 비용을 할인받은 것으로 문제가 없다는 주장이다.

A시의원은 "친구가 운영하는 곳으로 비용의 일부를 할인받았을 뿐"이라며 "경찰 조사도 받은 바 없다"고 말했다.

경찰은 해당 수목장 운영업체를 압수수색하고 A시의원이 김영란법을 위반했는지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경찰은 압수수색에서 확보한 압수물을 분석한 뒤 A시의원을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wyshi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