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의도 미래에셋대우 직원 코로나19 확진

송고시간2020-11-27 11:10

댓글
[미래에셋대우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미래에셋대우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원희 기자 = 미래에셋대우[006800] 서울 여의도 사옥에서 근무하는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대우 직원 1명은 이날 코로나19 감염 사실을 통보받았다.

이에 미래에셋대우는 해당 직원이 근무한 층을 폐쇄하고 같은 층에 있는 직원들에게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했다.

또 만약의 상황에 대비해 여의도 및 을지로 본사에 근무하는 임직원들의 회의, 대외활동 등을 일시적으로 금지했다.

앞서 지난 16일에도 미래에셋대우 여의도 사옥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이번 확진자는 지난번과는 무관하다"며 "추가로 필요한 지침 사항은 보건 당국과 협의 하에 적극적으로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현대차증권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최근 여의도 증권가에서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569명이다.

encounter24@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