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친형 흉기로 살해한 40대 자수…경찰, 범행 동기 조사

송고시간2021-01-06 11:38

댓글
범죄 수사 (PG)
범죄 수사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친형을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살해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자수했다.

인천 삼산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45)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9시 20분께 인천시 부평구 부평동 한 빌라 앞 길거리에서 친형인 B(50)씨의 등 부위 등을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범행 직후 직접 112에 "내가 형을 흉기로 찔렀다"고 자수했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B씨는 경찰과 함께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의식이 없는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A씨는 친형 살해 경위 등에 대해 구체적인 진술을 하지 않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 조사를 통해 정확한 경위와 범행 동기 등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h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