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미 의회서 여성 1명 가슴에 총 맞아 중태…경찰관들 부상"(종합)

송고시간2021-01-07 07:10

댓글

NBC방송 "법집행관의 총에 맞아"…주방위군·버지니아주 경찰 투입

미 연방 의회 의사당에 진입한 시위대와 이를 감시하는 경찰관 [AP=연합뉴스]

미 연방 의회 의사당에 진입한 시위대와 이를 감시하는 경찰관 [AP=연합뉴스]

(워싱턴=연합뉴스) 임주영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자들이 6일(현지시간) 워싱턴DC 연방 의사당에 난입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한 가운데 한 여성이 의사당에서 가슴에 총을 맞아 중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CNN방송은 이 사안을 잘 아는 두 소식통을 인용, 해당 여성이 의사당 구내에서 총을 맞았다며 이같이 보도했다.

총격 상황에 대해 더 자세한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AP통신도 의사당 내에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과 대혼란이 빚어지는 와중에 1명이 총을 맞았다면서 상태는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NBC방송은 의사당 안에서 1명이 법 집행관의 총에 맞았다고 보도했다.

CNN은 또 시위 군중의 폭력 사태로 여러 명의 경찰관이 다쳤으며 최소 1명은 병원으로 후송됐다고 알렸다.

미국 국방부에 따르면 1천100명의 주방위군이 사태 해결을 위해 투입됐으며 버지니아주 경찰관 200명도 워싱턴DC로 이동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z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