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임스 최 주한호주 대사 이임…"양국은 경제 최고 파트너"

송고시간2021-01-08 10:22

댓글
8일 이임하는 한국계 제임스 최 주한호주대사
8일 이임하는 한국계 제임스 최 주한호주대사

[연합뉴스 DB]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1961년 양국 수교 후 한국계로는 처음으로 주한호주 대사로 2016년 부임했던 제임스 최(한국명 최 웅) 대사가 8일 이임한다.

최 대사는 이날 "임기 4년 동안 활발한 공공 외교를 펼쳤다고 자부한다"며 "한국은 이제 명실공히 중견국 외교와 공공외교의 강자로 부상하고 있으며 그동안 국제사회에서 중견국 외교 강자로 꼽혀온 호주와의 전략적인 파트너십으로 서로 '윈윈'했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또 "양국은 자유와 법치, 민주주의와 같은 동일한 가치를 추구하므로 함께 경제적 발전과 외교적인 성과를 이뤄낼 최고의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호주 외교부로 귀임하는 그의 다음 임무는 아직 주어지지 않았다고 대사관 관계자는 전했다.

4살 때 부모와 호주에 이민한 그는 시드니대에서 경제학과 법학을 전공했고, 1994년 외교부에서 근무를 시작한 주한호주대사관을 비롯해 총리실, 뉴욕 유엔본부를 걸쳐 주덴마크 대사를 지냈다.

최 대사 후임에는 미국과 네덜란드 대사관, 대만 등에서 근무한 캐서린 레이퍼 씨가 내정됐다.

ghwa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