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안성 소재 정신병원서 7명 추가 확진…누적 46명

송고시간2021-01-12 16:37

댓글

(안성=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안성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A 정신병원에서 7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12일 밝혔다.

안성 A 정신병원
안성 A 정신병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확진자는 입원 환자 6명과 종사자 1명으로, 종사자는 자가 격리돼 있다가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병원에서는 지난달 16일 첫 번째 확진자가 나온 뒤 이날까지 28일간 총 46명(입원 환자 44명, 종사자 2명)이 확진됐다.

첫 환자는 집단감염이 일어난 충북 괴산의 한 병원에서 옮겨진 환자로 파악됐다.

안성시 방역당국은 감염 위험 밀집도를 낮추기 위해 1·2·3병동 중 확진자가 없었던 3병동 입원 환자 128명을 지난 10일 이천시 소재 정신과 병원으로 전원 조치한 바 있다.

현재 이 병원에는 나머지 90여명의 입원 환자가 3개 병동으로 분산돼 코호트(동일집단) 격리돼 있다.

병원 내 의료진 등 종사자 70여명은 병원 내 기숙사나 인근 모텔에서 숙식하면서 환자들을 돌보고 있다.

goal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