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친구 소재 불어라"…모텔방서 감금·폭행 저지른 일당 검거

송고시간2021-01-12 21:04

댓글

(파주=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모텔에서 감금·폭행을 저지른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12일 경기 파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일 새벽 20대 A씨 등 피해자 2명이 머무는 파주시의 한 모텔 방에 B씨 등 3명이 들이닥쳤다.

경기 파주경찰서
경기 파주경찰서

[연합뉴스TV 캡처]

B씨 일행은 피해자들에게 "너의 친구가 외제 차를 빌린 후 돌려주지 않고 있으니 어디 있는지 말하라"고 협박하며 주먹을 휘둘렀다.

감금·폭행은 약 3시간 동안 이어졌으며, 피해자들은 겨우 현장에서 도망쳐 신고했다.

피의자 중에는 경찰 관리 대상 조직폭력배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구체적인 사건 경위에 대해 피해자와 피의자 측 진술이 엇갈리는 부분이 있어 추가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jhch79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