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비자, 당국 반독점 소송에 핀테크 '플레이드' 인수 포기

송고시간2021-01-13 10:29

댓글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미국 카드업체 비자가 당국의 반독점 소송에 핀테크(금융기술) 업체 플레이드(Plaid) 인수를 포기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이 12일(현지시간) 전했다.

비자의 알 켈리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성명을 통해 "플레이드의 서비스는 비자에 보완적이기 때문에 법적 다툼에서 승리할 것으로 믿지만 소송을 완전히 해결하는 데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이라면서 인수 포기 결정의 이유를 설명했다.

플레이드 창업자이자 CEO인 자크 페렛은 성명에서 "우리는 (인수합병) 대신 비자와 투자자와 파트너로 협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앞서 비자는 지난해 1월 53억달러(약 5조8천24억원)에 플레이드를 인수한다고 발표했으나 미 법무부가 작년 11월 온라인 직불 시장의 경쟁을 저해하고 비자의 독점을 유지할 것이라면서 반독점 소송을 제기했다.

플레이드는 2013년 설립된 핀테크 업체로 1만1천여개 금융사와 200만명의 계좌를 연결해주는 플랫폼을 구축, 페이팔의 디지털 이체 서비스인 '벤모' 등 차세대 금융 앱을 뒷받침하는 사업을 하고 있다.

lkw777@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