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지난해 벤처펀드 결성액 6.6조…사상 최대

송고시간2021-01-14 12:00

댓글
벤처펀드 결성 추이
벤처펀드 결성 추이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해 벤처펀드 결성금액이 6조5천676억 원으로 전년보다 54.8% 늘었다고 14일 밝혔다.

벤처펀드 결성액이 6조 원을 넘은 것은 처음이다.

분기별로 보면 1분기 5천77억 원에서 2분기 6천778억 원, 3분기 1조6천875억 원, 4분기 3조6천946억 원으로 늘었다.

중기부는 "3·4분기에 결성액이 급증한 건 스마트대한민국펀드, 소재·부품·장비펀드 등의 결성이 3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이뤄졌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벤처펀드 결성액 중 모태펀드 등 정책금융 부문 출자는 2조2천465억 원, 민간부문 출자는 4조3천211억 원이다.

지난해 결성된 벤처펀드 수는 206개로 전년보다 21.1% 늘었다.

벤처펀드는 대형화 추세를 보여 지난해 1천억 원 이상 결성된 펀드가 15개로 전년보다 9개나 늘었다.

이 중 규모가 가장 큰 펀드는 결성액이 4천669억 원에 달했고 이 펀드를 포함해 상위 10개 펀드 결성액은 2조2천41억 원으로 전체 결성금액의 33.6%를 차지했다.

벤처펀드 운용사는 대부분 창업투자회사와 유한책임회사(LLC)다.

지난해 8월 벤처투자법 시행으로 창업기획자도 벤처펀드 결성이 가능해져 지난해 처음으로 창업기획자가 운용하는 벤처펀드가 11개 결성됐다.

kak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