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300억 세금 미납 수배범 은행서 현금 뽑으려다 체포

송고시간2021-01-14 09:54

댓글
300억 세금 미납 수배범 은행서 현금 뽑으려다 체포 (CG)
300억 세금 미납 수배범 은행서 현금 뽑으려다 체포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300억 원가량의 세금을 내지 않아 수배가 내려졌던 60대 남성이 은행에서 현금을 인출하려다 체포됐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양천경찰서는 농수산물 납품업체를 운영하면서 허위 세금계산서로 300억원 상당의 세금을 납부하지 않은 혐의(조세범처벌법 위반)로 수배가 내려졌던 A씨를 8일 검거해 수사 중이다.

지난해 세무서의 고발 이후 잠적했던 A씨는 8일 오후 1시께 서울 양천구의 한 은행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돈을 인출하려다 덜미가 잡혔다. 그의 계좌가 부정 계좌로 등록돼있어 경찰에 자동 신고가 들어갔고, 인근 파출소에서 출동한 경찰들이 은행 안을 배회하던 A씨를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당시 은행 내부에 사람이 꽤 있었는데, A씨의 머리 스타일이 특이해 곧바로 특정됐다"고 말했다.

A씨는 전북 무주경찰서에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혐의 등으로도 입건된 상태다. 양천경찰서는 A씨를 조사한 뒤 무주경찰서로 신병을 인계했다.

traum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