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안군민 "군수가 사무실서 멱살잡고 폭행" 고소장…경찰 수사

송고시간2021-01-18 17:44

댓글
전북 부안군청
전북 부안군청

[연합뉴스TV 제공]

(부안=연합뉴스) 나보배 기자 =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에게 욕설을 듣고 멱살을 잡혔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부안경찰서는 권 군수로부터 폭행을 당했다는 A(59)씨 고소장을 접수해 조사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 28일 오후 3시께 민원 처리 지연을 항의하기 위해 군수실을 찾았다가 권 군수에게 욕설을 듣고 멱살을 잡혔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토지 용도변경 관련 민원을 제기한 지 한 달이 지나도록 답을 듣지 못해 군수에게 '이게 군정 방침이냐'고 따졌다가 폭행을 당했다고 고소장에 적었다.

부안군은 관련 사실을 부인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군수가 A씨에게 욕설하고 멱살을 잡았다는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며 "A씨가 민원실과 군청 복도에서 소란을 피워 민원인에게 대화를 제안했으나 되레 거절당했다"고 반박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날 고소장을 접수했다"며 "고소장 내용을 토대로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war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