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해남군 고구마연구센터 설립…명품 브랜드화 박차

송고시간2021-01-19 14:10

댓글

297억원 투자 고구마산업 종합발전 5개년 계획 추진

고구마순 배양관
고구마순 배양관

[해남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해남=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해남군이 고구마를 명품 브랜드로 육성한다.

해남군은 최고 품질 고구마를 생산,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해남 고구마산업 종합발전계획'을 수립하고 2025년까지 297억여 원을 투입해 생산과 유통, 가공에 이르는 총 26개 사업을 추진한다.

고구마 신품종 육성과 생산기술 연구·보급 기능을 담당할 '해남고구마 연구센터'를 설립할 계획이다.

2023년까지 설립될 해남고구마연구센터는 외래종 고구마를 대체할 해남 특화의 우량품종을 개발하고 기상재해와 병해충으로 인한 품질 저하에 대처하는 안정적인 생산기술 연구, 가공 상품의 연구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연구시설과 노지 시험포를 갖추고 해남고구마 생산·가공, 식품소재 개발 등 명품화 기반을 조성한다.

군은 고구마 우량종순 안정생산 기반구축과 선별·세척·큐어링(수확 후 병균이 침투하지 못하도록 상처부위를 미리 치료하는 작업) 등 시설·기술 지원을 통해 품질을 균일화하고 상품성을 높여 나가기로 했다.

현재 10% 수준인 고구마 가공·반가공 비율을 30% 수준까지 확대하고 고구마 수출도 현행 70t에서 300t까지 늘어난다.

이를 위한 상품개발·식품소재·반가공산업 육성과 함께 수출 전문 생산단지가 2025년 200ha까지 확대된다.

지난해 가을 고구마 수확
지난해 가을 고구마 수확

[해남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해남은 600여 농가, 1천964ha 재배면적에서 연간 3만4천여t의 고구마를 생산하는 전남 최대 고구마 주산단지다.

전국 재배면적의 10%를 차지하고 있다.

게르마늄이 다량 함유된 황토 땅에서 해풍을 맞고 자란 해남고구마는 당도가 높고 식이섬유와 무기질 성분이 많으며, 지리적 표시농산물 42호로 등록됐다.

chog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