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흥국생명 새 외인 브루나, 코로나19 최종 '음성'…치료시설 퇴소

송고시간2021-01-20 10:39

댓글

일단 숙소서 휴식…회복 경과 따라 선수단 훈련 참여 시점 결정

흥국생명 새 외국인 선수 브루나
흥국생명 새 외국인 선수 브루나

[흥국생명 제공. 재배포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의 새 외국인 선수 브루나 모라이스(21·등록명 브루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흥국생명은 20일 "브루나가 오늘 오전 경기도 안산 생활치료센터에서 퇴소했다"고 밝혔다.

루시아 프레스코의 대체 외국인 선수로 지난 9일 입국한 브루나는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여 방역 지침에 따라 10일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했다.

다행히 증세는 심하지 않았다.

브루나는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한 열흘 동안 무증상 반응을 보였고, 퇴소 전 시행한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브루나는 치료센터에선 나왔지만, 신체 컨디션을 고려할 때 이달 내 실전에 투입되긴 어려워 보인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브루나는 앞으로 며칠간 개인 숙소에서 휴식을 취할 예정"이라며 "건강 상태와 컨디션 회복 경과를 지켜본 뒤 선수단 훈련에 참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브라질 출신의 브루나는 최근까지 브라질 1부 리그 플루미넨시 라이트 공격수로 활약했다. 192㎝ 장신을 활용한 타점 높은 공격이 장점이다.

changy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