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판정 불만 드러낸 김승기 인삼공사 감독, KBL 재정위 회부

송고시간2021-01-20 16:46

댓글
김승기 감독
김승기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김승기 감독이 심판 판정에 불만을 드러낸 언행으로 재정위원회에 회부됐다.

KBL은 "21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KBL 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열어 김승기 감독에 대해 심의한다"고 20일 밝혔다.

KBL은 김 감독이 16일 안양체육관에서 열린 인삼공사와 부산 kt의 정규리그 경기에서 심판을 향해 불손한 언행을 하고, 종료 후 코트에 남아있는 행위 등을 했다고 지적했다.

경기를 마치고 진행되는 공식 인터뷰에서 심판 판정에 대해 언급한 점도 포함됐다.

인삼공사는 이 경기에서 4쿼터까지 78-78로 승부를 가리지 못해 이어진 연장전에서 86-89로 졌다.

경기가 끝나고 김 감독은 심판에게 판정을 항의했고, 취재진과의 인터뷰에서 "연장전에 들어가기 전, 이재도가 슛을 쏠 때 파울 상황이었던 것 같은데 파울이 불리지 않더라"며 "마지막 상황이어도 파울을 불어야 하는데, 불리지 않아서 아쉽다"고 말했다.

song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