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작년 국제 스팸발신 가장 많은 나라 1위는 사모아

송고시간2021-01-21 10:25

댓글
스팸발신 국가 순위
스팸발신 국가 순위

[SK텔링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SK텔링크의 국제전화 서비스 '00700'은 2020년 한 해 차단한 국제 스팸 번호를 분석한 결과 남태평양 섬나라인 사모아(국가번호 685)가 전체 32%를 차지해 최다를 기록했다고 21일 밝혔다.

그다음으로는 2위 통가(14%, 국가번호 676), 3위 파푸아뉴기니(6%, 국가코드 675), 4위 피지(4%, 국가코드 679), 5위 위성전화(4%, 식별코드 88213) 순으로 나타났다.

SK텔링크는 "2019년에 이어 2020년에도 국제통신 인프라가 열악한 남태평양 섬나라들이 1~4위까지 국제 스팸 발신 최다국의 오명을 차지했고, 위성전화(EMSAT)를 악용한 국제 스팸이 새롭게 5위권에 진입했다"고 설명했다.

SK텔링크는 작년 코로나19 확산이라는 사회적 배경을 악용해 택배 발송, 생활비 지원, 재난지원금 신청 등을 사칭한 국제 스팸 문자도 기승을 부렸다고 분석했다.

SK텔링크는 설 연휴를 앞두고 국제 스팸 전화 발생빈도가 높은 국가를 특별감시국으로 지정해 감시할 예정이다.

국제전화 이용고객은 '685', '676', '675', '679', '88213' 등 생소한 번호로 부재중 전화가 걸려오는 경우 스팸일 가능성이 높은 만큼 전화 되걸기 전 검색을 통해 전화번호의 국가 코드를 확인해야 한다.

국제발신 문자 속에 출처가 확인되지 않은 인터넷주소(URL)는 클릭하지 말고, 출처를 알 수 없는 앱이 함부로 설치되지 않도록 스마트폰의 보안 설정을 강화하는 것이 좋다.

srch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