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박완서 10주기 추모…구리시, 금요일마다 릴레이 작품 낭독

송고시간2021-01-22 11:09

댓글
고 박완서 작자 10주기
고 박완서 작자 10주기

(구리=연합뉴스) 경기 구리시는 고 박완서 작가 10주기를 맞아 22일부터 매주 금요일 릴레이 작품 낭독 등 추모 행사를 연다. 2021.1.22 [구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리=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 구리시는 고 박완서 작가 10주기를 맞아 22일부터 매주 금요일 추모 행사 '박완서를 읽다, 보다, 쓰다'를 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일상을 박 작가의 문학 작품을 통해 이겨내고자 '시민 응원 프로젝트'로 기획했다.

먼저 릴레이 낭독 챌린지 '박완서를 읽다'가 진행된다.

안승남 시장을 시작으로 시청 독서동아리, 시민 등이 참여해 낭독한다. 안 시장은 박 작가의 첫 작품 '나목'을 읽는다.

낭독 챌린지는 시민 누구나 영상을 제작해 참여할 수 있으며 구리시 공식 유튜브 채널(www.happygtv.site)에 게재돼 누구나 감상할 수 있다.

또 시립도서관에는 관련 자료를 전시하는 '박완서를 보다'와 문학 작품을 필사하는 '박완서를 쓰다' 행사가 마련된다.

박 작가는 생의 마지막을 구리에서 보냈다. 1998년부터 구리 아치울마을에 살았으며 장자호수공원 등을 산책하면서 작품을 구상했다.

담낭암으로 투병하다 2011년 1월 22일 80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구리시는 박 작가를 추모하고자 2012년부터 매년 낭독 공연을 열고 있다.

2019년 박완서 작가 추모 낭독 공연
2019년 박완서 작가 추모 낭독 공연

(구리=연합뉴스) 안승남 경기 구리시장이 2019년 박완서 작가 추모 공연에서 작품을 낭독하고 있다. 2021.1.22 [구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