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행업계 구조조정 확산…노동부, 이직자 취업지원팀 설치

송고시간2021-01-24 12:00

댓글

서울고용복지센터에 여행업 특별지원팀…직업훈련 등 안내

서울고용복지센터
서울고용복지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집중적인 타격을 받은 여행업계가 구조조정에 착수함에 따라 정부가 여행업 이직자의 전직 등 지원에 나섰다.

고용노동부는 서울 지역 여행업 이직자에게 취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여행업 특별지원팀'을 오는 25일부터 서울고용복지센터에서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여행업계 1위인 하나투어가 감원에 나서는 등 구조조정이 확산하는 양상을 보이는 데 따른 대응 조치다.

여행업은 지난해만 해도 정부의 지원과 자구 노력 등으로 이직자가 전년과 비슷한 수준인 약 1만4천900명이었지만, 올해는 구조조정으로 이직자 증가가 불가피할 것으로 노동부는 보고 있다. 지난해 여행업 이직자의 64%는 서울 지역 사업장에 속했다.

여행업 특별지원팀은 고용보험 데이터베이스(DB) 등을 통해 여행업 이직자 명단을 확보하고 이들에게 고용센터에서 제공할 수 있는 취업 지원 서비스를 안내하게 된다.

서비스 참여자에게는 심층 상담을 거쳐 개인별 전직 경로를 설정해 체계적인 취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취업 희망 업종이 분명한 사람은 특별지원팀의 안내를 받아 직업훈련에 참여할 수 있다. 여행업 이직자는 일반 사무 행정이나 소프트웨어 개발 등 업종의 훈련을 받는 경우가 많다.

취업 희망 업종이 불분명한 사람은 상담과 직업심리검사 등을 거쳐 취업 희망 업종을 정한 다음, 직업훈련 등에 참여하게 된다.

취업 지원 서비스를 희망하는 여행업 이직자는 서울 중구 서울고용복지센터 4층에 있는 여행업 특별지원팀 창구를 방문하거나 전화(☎ 02-2004-7051, 7068)로 문의하면 된다.

ljglor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