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휴일 현장행보…나경원 '청년' 오세훈 '노인' 안철수 '주거'(종합)

송고시간2021-01-24 17:30

댓글

羅 "신촌권에 문화미디어 벨트" 吳 "대한노인회 법정단체화"

安 "중앙정부와 협의해 재건축 활성화"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과 오세훈 전 서울시장,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오른쪽부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과 오세훈 전 서울시장,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오른쪽부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야권의 유력 주자들은 휴일에도 저마다 청년, 노인, 주거 현장을 오가며 차별화된 행보를 이어갔다.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걷고 싶은 거리를 방문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의 영향으로 유례없는 불황을 겪고 있는 청년 자영업자들의 점포를 찾아 고충을 듣고 지원책을 모색하는 일정이었다.

나 전 의원은 현장에서 취재진에게 "상인 여러분을 만나보니 매출이 한 해 전보다 90% 줄었다고 한다"며 "어려운 소상공인의 손실을 보상하는 법안에 대해 조금 더 열린 마음으로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홍대와 신촌 지역에 청년들이 창업과 주거 문제를 한꺼번에 해결할 수 있는 문화 미디어 벨트를 만드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대문화거리 찾은 나경원 전 의원
홍대문화거리 찾은 나경원 전 의원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문화거리를 찾아 상인과 인사하고 있다. 2021.1.24 jeong@yna.co.kr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이날 서울 용산구 서울노인회 사무실에서 간담회를 열었다.

노인회 관계자들은 지은 지 50년이 넘은 대한노인회 서울특별시연합회관을 신축하고, 지역별 경로당 회장과 총무에게 사회공헌수당을 지급해달라고 요청했다.

오 전 시장은 "대한노인회가 법정단체가 되도록 지원하겠다"며 "일머리 있는 제가 정체된 주택 공급을 빠르게 해 주택 가격을 하향 안정화 하겠다"고 화답했다.

그는 "시장이 되면 인수위 없이 선거 이튿날부터 바로 일을 시작해야 하는데, 경험을 활용해 능숙하게 업무 적응할 수 있는 후보는 내가 유일하다"고 강조했다.

대한노인회 서울시연합회 방문한 오세훈 전 서울시장
대한노인회 서울시연합회 방문한 오세훈 전 서울시장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국민의힘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24일 서울 용산구 대한노인회 서울시연합회를 방문, 간담회 전 참석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2021.1.24 jeong@yna.co.kr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서울 구로구 동부그린아파트를 찾았다.

입주한 지 32년이 지난 이 아파트 단지는 1차 정밀안전진단에서 조건부 재건축이 가능한 D등급을 받았으나, 최종진단에서 유지보수 판정인 C등급을 받아 재건축 사업에 제동이 걸린 상태다.

안 대표는 아파트 재건축 추진위원장 등과 만나 정부의 지나친 재개발·재건축 규제로 주민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는 데 공감했다.

안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정부의 비합리적인 재건축 규제 때문에 많은 시민들이 안전 문제로 고통받고 있다"며 "중앙정부와 제대로 협의 체계를 구성해 재건축을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재건축 규제 고충 듣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재건축 규제 고충 듣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구로구 한 노후아파트를 방문, 재건축 규제에 대한 주민들의 고충을 듣고 있다. 2021.1.24 jeong@yna.co.kr

hanj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