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의용 외교장관 후보자 주말출근…미국과 외교시급성 대비

송고시간2021-01-24 14:03

댓글

외교부도 정 후보자에게 주말 업무보고…청문회 준비 총력 지원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22일 종로구 도렴빌딩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2021.1.22 srbaek@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가 주말에도 출근해 미국과의 외교 활동이 어느 때보다 시급하고 중요하다는 취지의 대응 논리를 마련하는 데 집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정 후보자는 이번 주말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 인근 사무실로 출근해 외교부 각 부서로부터 업무보고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는 기획조정실장을 단장으로 한 청문회 준비 태스크포스(TF) 중심으로 정 후보자가 인사청문회를 무사히 통과할 수 있도록 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인사청문회 때까지 국회 청문위원 측과 접촉해 정 후보자의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실행 시작부터 주도한 경험, 미국 측 인맥 등을 적극적으로 설명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조 바이든 미국 새 행정부 출범에 따른 한미 정상회담 추진을 포함해 각종 정상외교를 시급히 준비해야 하는 상황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외교 소식통은 "정 후보자가 북핵 등 한반도 이슈에 관심이 높은 것은 분명하다"라며 "주말에도 보고를 받으며 청문회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는 관련 절차를 거친 뒤 설 연휴 이전인 다음 달 첫째 주에 열릴 가능성이 큰 것으로 관측된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2일 정 후보자 등에 대한 인사청문요청안을 국회에 보낸 바 있다.

인사청문회법에 따라 국회는 요청안을 접수한 지 20일 안에 청문 절차를 마쳐야 한다.

gogo21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