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스피 종가기준 첫 3,200선 돌파…기관·외인 매수(종합)

송고시간2021-01-25 16:00

댓글

코스닥도 1,000선 눈앞

코스피, 3,200도 돌파
코스피, 3,200도 돌파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코스피가 3,200을 돌파한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국민은행 스마트 딜링룸의 전광판에 이날 코스피와 원/달러 환율이 표시돼 있다. 2021.1.25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25일 코스피가 종가 기준 3,200선을 처음 돌파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8.36포인트(2.18%) 오른 3,208.99에 마쳤다. 사상 최고치를 2거래일 만에 경신하면서 종가 기준 3,200선을 처음 넘어서는 기록을 세웠다.

지난 11일 장중 3,266.23까지 오르며 처음 3,200선을 터치한 이후 10거래일 만에 종가로도 3,200선 고지에 진입한 것이다.

이날 지수는 전장보다 3.38포인트(0.11%) 오른 3,144.01로 시작해 기관과 외국인의 순매수에 상승 폭을 키웠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기관은 3천590억원을 순매수했고 외국인도 오후에 순매수(2천442억원)로 돌아서면서 3,200선 돌파에 힘을 보탰다. 반면 개인은 5천662억원을 순매도했다.

조 바이든 미국 정부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통과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투자 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삼성전자가 미국 인텔사의 칩셋 양산을 시작할 것이란 관측에 기관과 외국인 매수가 집중돼 3.00% 오르면서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김선우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정보) 채널을 확인한 결과 삼성전자와 인텔이 지난 2년여간 인텔 메인보드 칩셋 개발 및 양산 준비를 해왔다"며 "1분기 내로 텍사스 오스틴의 S2 공장에서 인텔 메인보드 칩셋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외국인과 기관의 순매수는 삼성전자가 포함된 전기전자 업종에 각각 1천101억원, 2천606억원 집중됐다.

김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업황 개선, 실적 개선 기대감이 충분해 중장기 관점에서는 이를 근거로 코스피 상승 여력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다만, 미 연방준비제도의 스탠스와 경기 상황, 4분기 기업 실적 등 단기적으로 확인해야 할 변수들이 많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9.32포인트(1.97%) 오른 999.30에 마쳐 1,000선을 눈앞에 뒀다.

코스닥시장에서도 외국인과 기관이 829억원, 898억원을 순매수해 상승을 이끌었다. 개인은 1천621억원을 순매도했다.

[그래픽] 코스피 최고가 경신
[그래픽] 코스피 최고가 경신

(서울=연합뉴스) 이재윤 기자 = yoon2@yna.co.kr

p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