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머스크 동생, 283억원어치 테슬라 주식 3만주 매각

송고시간2021-02-12 07:41

댓글

주식 처분 후에도 5천300억원 상당 59만여주 보유

일론 머스크 동생인 킴벌 머스크
일론 머스크 동생인 킴벌 머스크

[킴벌 머스크 페이스북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의 동생 킴벌 머스크가 283억원어치 테슬라 주식을 처분했다.

테슬라 이사이자 외식업체 키친레스토랑 경영주인 킴벌은 2천560만달러(283억3천920만원)에 달하는 테슬라 주식 3만주를 매각했다고 11일(현지시간) 미 경제전문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이 보도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보고서에 따르면 킴벌은 지난 9일 주당 평균 852.12달러에 테슬라 주식을 처분했다. 매도 물량은 자신이 보유한 지분의 5%에 해당한다.

킴벌은 현재 4억8천300만달러(5천346억8천100만원) 상당의 테슬라 주식 59만9천740주를 보유 중이다.

CNBC는 "테슬라 주가는 미국의 대표적인 주가지수인 S&P 500에 편입된 뒤 파격적으로 올랐고, 이후 킴벌이 주식을 처분했다"고 전했다.

테슬라 주가는 지난해 743% 올랐고, 올해 들어 14% 상승했다. 10일 기준 테슬라 종가는 804.82달러다.

한편 테슬라 이사 안토니오 그라시아스는 보유 주식 15만747주를 주당 평균 845.36달러에 판 뒤 콜옵션(주가가 오를 것을 예상하고 미리 정한 가격으로 살 수 있는 권리) 15만 계약을 매수했다.

콜옵션 만기와 행사 가격은 각각 내년 6월 52.38달러, 2025년 6월 68.56달러다.

jamin74@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