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찰, 용인시청 압수수색…정찬민 의원 시장 시절 의혹 수사

송고시간2021-02-17 13:49

댓글

"재임 시 기흥구 일대 토지 매입 이후 도로 신설 계획 발표"

(용인=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국민의힘 정찬민 의원이 용인시장 시절 토지 매입 과정에서 특혜를 얻었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

질의하는 정찬민 의원
질의하는 정찬민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17일 용인시청과 기흥구청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이곳에서 정 의원이 시장 재임 시절인 2014년∼2018년 기흥구 일대 토지를 사들인 과정과 그 직후 이뤄진 인근의 도로 신설 계획 발표와 관련한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 의원이 이들 토지를 사들인 뒤 도로 신설 계획이 발표돼 시세 차익을 얻었고 정 의원의 딸이 시세보다 싼 가격에 다른 토지를 매입했다는 등의 첩보를 입수해 지난해 말부터 수사를 해 왔다.

이날 압수수색에는 정 의원의 휴대전화나 자택 등은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어서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며 "확보한 자료를 분석해 의혹의 사실 여부를 살펴볼 것"이라고 말했다.

zorb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