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KBS, '조선팝어게인' 무대 배경 논란에 "일본성 아닌 용궁"

송고시간2021-02-18 15:24

댓글

"'국악동요 부르기 한마당'도 마찬가지"

KBS 2TV 설 특집 '조선팝어게인' 무대
KBS 2TV 설 특집 '조선팝어게인' 무대

['조선팝어게인'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KBS 2TV 설 특집 프로그램 '조선팝어게인'이 일본 건축물을 무대 배경에 사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되자 제작진 측이 "일본성을 의도적으로 카피하지 않았다"고 입장을 밝혔다.

일부 시청자들은 지난 11일 설 특집으로 방송된 KBS 2TV '조선팝어게인'에서 밴드 이날치가 선보인 '여보나리' 무대 배경에서 일본의 성인 천수각과 유사한 이미지가 보였다고 지적했다.

이에 '조선팝어게인' 제작진은 18일 논란이 된 배경에 대해 "상상 속의 용궁을 표현한 이미지"라며 "용궁을 구현하기 위해 여러 레퍼런스와 애니메이션 등을 참고해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불편함을 느끼신 시청자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이날치 밴드에도 미안한 마음을 전한다"며 "재발 방지를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사과했다. 해당 동영상은 삭제될 예정이다.

KBS 1TV 설 특집 '국악동요 부르기 한마당' 무대
KBS 1TV 설 특집 '국악동요 부르기 한마당' 무대

['국악동요 부르기 한마당'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한편 같은 날 방송된 KBS 1TV 설 특집 '국악동요 부르기 한마당'에 대해서도 같은 문제가 지적됐다. 국악인 남상일과 전태원의 판소리 '수궁가' 중 '토끼 잡아들이는 대목' 무대에서 비슷한 배경이 사용되면서다.

이에 KBS 측은 "'조선팝어게인'과 마찬가지로 용궁을 표현한 것이며 일본성을 의도적으로 카피한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stop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