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 낮 기온 20.4도…경북 일부도 올해 들어 가장 높아

송고시간2021-02-20 17:57

댓글
주말 즐기는 관광객
주말 즐기는 관광객

(속초=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포근한 날씨를 보인 20일 속초해변을 찾은 많은 관광객이 주말을 즐기고 있다. 2021.2.20 momo@yna.co.kr

(대구=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20일 대구의 낮 기온이 20도를 넘는 등 대구와 경북 일부 지역이 올해 들어 가장 높은 낮 최고기온을 기록했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구와 경북 울진, 안동, 포항, 영덕, 의성, 구미, 영천, 울릉의 낮 최고기온이 전날보다 5∼8도 올랐다.

오후 5시 기준 기온은 대구 20.4도, 울진 20.0도, 포항 19.8도, 영천 19.7도, 구미 18.7도, 영덕 18.2도, 의성 17.9도, 안동 17.0도, 울릉 14.0도다.

이 지역들은 올해 들어 가장 높은 낮 최고기온을 보였다.

대구는 관측 이래 2월에 4번째로 높은 기온이다.

대구지방기상청은 내일(21일) 아침 최저기온은 오늘보다 1∼2도 높겠고 낮 최고기온은 오늘보다 2∼4도 더 올라 20도 내외로 포근할 것으로 내다봤다.

모레(22일) 낮 최고기온은 14∼22도 분포로 더 높을 것으로 예보했다.

낮과 밤의 기온 차는 15∼20도로 클 것으로 예상했다.

har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