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패밀리 멤버 유노, 암투병 중 별세

송고시간2021-02-21 17:40

댓글
혼성 듀오 서울패밀리의 유노(김윤호)
혼성 듀오 서울패밀리의 유노(김윤호)

[유노 측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혼성 듀오 서울패밀리의 유노(김윤호)가 암 투병 끝에 별세했다.

가요계에 따르면 편도암 투병 중이던 유노는 지난 19일 63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유노의 아내이자 서울패밀리로 함께 활동해온 가수 김승미는 지난달 KBS1 TV '우리말 겨루기'에 출연해 "남편이 작년에 (편도)암 4기 판정을 받아서 활동을 못하게 됐다"며 투병 사실을 밝힌 바 있다.

그는 당시 울먹이며 "당신은 정말 강한 사람이다. 우리가 모두 바라는 대로 반드시 완쾌돼서 서울패밀리 다시 신나게 활동하고, 많은 분들한테 좋은 에너지도 주고 좋은 노래 꼭 들려줬으면 좋겠다"고 남편에게 영상 메시지를 전했다.

서울패밀리는 1986년 데뷔해 '내일이 찾아와도', '이제는' 등을 히트시킨 그룹사운드다. 고인은 이후 팀에 합류해 1995년부터 김승미와 함께 듀오로 재편한 서울패밀리로 활동했으며 2009년에 '다섯번째 스토리 비상' 앨범을 내기도 했다.

발인은 21일 오전 서울 한양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됐다. 장지는 광릉 추모공원이다.

[KBS 방송 '우리말 겨루기' 캡쳐. 재판매 및 DB 금지]
[KBS 방송 '우리말 겨루기' 캡쳐. 재판매 및 DB 금지]

kimhyo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