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가격 높다' 머스크 말에도 고점 더 높인 비트코인

송고시간2021-02-22 09:06

댓글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가상화폐의 대표주자인 비트코인 가격이 22일 다시 개당 5만8천달러대로 고점을 높였다.

가상화폐 사이트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이날 한국 시간 새벽 4시를 전후로 잠시 5만8천달러 선을 넘었다.

16일 밤 사상 처음으로 5만달러를 넘어선 데 이어 17일 5만1천달러대, 18일 5만2천달러대, 20일 5만6천달러대를 거쳐 다시 고점을 높였다.

이로써 비트코인 가격은 지난해 4배 이상 오른 데 이어 올해 들어서 이미 추가로 100%가량 상승했다.

최고가는 5만8천300달러대다.

이런 가격 상승은 최근 비트코인 투자 열풍을 촉발했던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조차 비트코인의 가격이 높다는 식의 평가를 내놓은 가운데 이뤄졌다.

머스크는 비트코인 회의론자인 피터 시프가 "금이 비트코인과 종래의 현금보다 낫다"고 밝히자 20일(현지시간) 트위터 댓글을 통해 "돈은 물물교환의 불편함을 피하게 해주는 데이터일 뿐이다. 하지만,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가격은 높은 것 같다"고 밝혔다.

오전 8시30분 현재 비트코인 가격은 5만7천500달러 전후에서 움직이고 있다.

22일 새벽 5만8천달러대로 고점을 높인 비트코인
22일 새벽 5만8천달러대로 고점을 높인 비트코인

[로이터=연합뉴스]

ev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