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류현진, 시범경기서 양키스 피하나…"이번 주 등판 일정 확정"

송고시간2021-03-03 09:01

댓글

토론토선 "지구 라이벌 양키스에 전력 노출할 필요 없어…5일 디트로이트전 등판 가능성"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의 2021시즌 프로필 사진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의 2021시즌 프로필 사진

[토론토 공식 트위터 캡처. 재배포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에이스 류현진(34)이 시범경기에서 같은 지구 최강팀 뉴욕 양키스와 맞대결을 피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다.

캐나다 매체 토론토 선은 3일(한국시간) '류현진은 남몰래 자기만의 방법으로 정규시즌을 준비 중'이라는 기사에서 류현진의 시범경기 예상 등판 일정과 현재 몸 상태 등을 알렸다.

이 매체는 "류현진은 이번 주 중으로 시범경기 등판 일정을 잡을 것"이라며 "양키스와는 한 번도 만나지 않을 수도 있다"고 전했다.

토론토 선은 "류현진은 5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전에 등판하면 10일 필라델피아 필리스전, 16일 디트로이트전, 21일 필라델피아전, 26일 필라델피아전에 나서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류현진이 시범경기에서 양키스전에 나서지 않을 것이라고 예상한 이유는 간단하다.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에 속한 토론토는 새 시즌 양키스와 선두 싸움이 예상되기 때문이다.

에이스인 류현진이 양키스와 시범경기에 나서면, 양키스 타자들은 비교적 익숙한 느낌을 안고 정규시즌에서 류현진을 상대하게 된다.

시범경기에서 팀 전력을 숨겨야 하는 토론토로서는 손해다.

특히 토론토는 다음 달 2일부터 5일까지 양키스를 상대로 정규시즌 개막 3연전을 치른다.

개막전 선발 등판 가능성이 큰 류현진을 미리 보여줄 필요는 없다.

토론토 선은 "토론토의 전설적인 에이스 로이 할러데이도 시범경기 때 양키스를 일부러 피한 적이 있다"며 "양키스와 정규시즌에서 많이 만나야 하는 만큼, 시범경기부터 공을 보여줄 필요는 없다"고 전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의 2021시즌 프로필 사진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의 2021시즌 프로필 사진

[토론토 공식 트위터 캡처. 재배포 및 DB 금지]

한편 이 매체는 류현진이 순조롭게 정규시즌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토론토 선은 "류현진이 한국에서 50개의 불펜피칭을 소화했고, 지난달 19일과 22일 플로리다주 더니든 스프링캠프에서 불펜피칭, 25일과 이달 1일에 라이브 피칭을 하며 몸 상태를 끌어올렸다"고 전했다.

이어 "류현진은 매우 편안하게 등판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토론토 구성원들도 류현진의 훈련 모습에 관해 만족스러운 표정을 짓는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은 "류현진은 계획대로 훈련하고 있다"며 "그는 현재 무엇이 필요하고, 어떤 것을 해야 하는지 잘 안다. 계획대로 필요한 부분을 중점적으로 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피트 워커 토론토 투수 코치는 "류현진은 비시즌에 매우 열심히 훈련하고 있다"며 "지난해보다 컨디션이 더 좋아 보인다"고 전했다.

cyc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