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기도, 미세먼지·바이러스 제거 '청정버스' 전국 첫 운행

송고시간2021-03-04 09:02

댓글

직행·좌석버스 3개 노선에 20대…성능 검증 후 확대

(수원=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도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공기정화장치를 설치해 미세먼지와 바이러스를 제거하는 '청정버스' 20대를 이달부터 3개 노선에서 운행한다고 4일 밝혔다.

공기정화장치가 설치된 청정버스
공기정화장치가 설치된 청정버스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버스 천정에 설치된 이 장치는 내부의 오염된 공기와 승객의 몸에 묻어 들어오는 미세먼지를 신속하게 빨아들이는 기능을 갖췄다.

먼저 프리필터에서 큰 입자 먼지를 걸러내고 다음 단계인 헤파필터를 통해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를 최대 99%까지 제거한다.

또 U-V 살균램프로 유해 바이러스와 박테리아 등을 93% 이상 없애고 카본 필터 등을 통해 불쾌한 냄새까지 제거하는 기능을 갖췄다는 게 도의 설명이다.

청정버스가 운영되는 노선은 출퇴근 탑승객이 많은 성남∼인천 8806번(4대), 이천∼동서울 1336번(8대) 등 직행버스 2개 노선과 평택∼강남 6600번(8대) 좌석버스 1개 노선이다.

이번 사업에는 도비 2억5천만원이 투입된다.

도는 오는 7월까지 성능 분석을 통한 사업성 검증을 마치고 결과에 따라 도내 시군에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박대근 경기도 미세먼지대책과장은 "코로나19로 밀폐된 공간에서 주민 불안감이 높은 만큼 내실 있게 사업을 추진해 공기정화장치가 설치된 버스 운행이 전국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버스 천정에 설치된 공기정화장치
버스 천정에 설치된 공기정화장치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gaonnur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