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강남 주택가 대낮 빈집털이…"현금 5억 7천만원 도난"

송고시간2021-03-05 11:47

댓글

경찰, CCTV 분석해 용의자 추적 중

서울 수서경찰서
서울 수서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이승연 기자 = 서울 강남의 주택가에서 대낮에 현금 수억원이 도난당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용의자를 쫓고 있다.

5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이달 2일 오후 2시 30분께 강남구 역삼동의 한 다가구주택에 누군가가 침입해 현금 등을 훔쳐 갔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용의자는 피해자가 집을 잠시 비운 사이 침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는 용의자가 집에서 나오는 길에 맞닥뜨리고 "저 사람을 잡아달라"고 소리쳐 주변에 있던 이들이 뒤를 쫓았으나 붙잡지 못했다.

용의자는 170㎝ 정도의 체격이며 검은색 후드티를 입고 모자를 쓰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는 경찰 조사에서 5억 7천만원 상당의 현금을 도난당했다고 주장했다.

경찰 관계자는 "CCTV 등을 통해 용의자의 행방과 공범 여부 등을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sh@yna.co.kr, winkit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