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 뽑기방서 현금 훔쳐 달아난 40대…인천서 붙잡혀

송고시간2021-03-05 17:30

댓글
인형뽑기
인형뽑기

[촬영 안철수]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문다영 기자 = 서울의 한 뽑기방에서 현금을 훔쳐 달아난 40대가 경찰 추적 끝에 인천에서 붙잡혔다.

서울 중랑경찰서는 5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절도 혐의로 40대 A씨를 구속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A씨는 설 연휴 기간인 지난달 11일 서울 중랑구의 한 뽑기방에서 드라이버로 지폐 교환기를 여는 수법으로 현금 70여만원을 훔쳤다. 이후 A씨는 도망쳐 동대문·여의도 등 서울 일대를 돌다 인천으로 숨었다.

경찰은 10여일에 걸친 추적 끝에 지난달 27일 인천 모처에서 A씨를 긴급체포했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14건의 추가 유사 범죄를 자백했고 총 500여만 원의 피해 사실이 드러났다. 경찰은 구속영장을 발부받아 지난 2일 A씨를 구속했으며 8일 송치할 예정이다.

zer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