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지아 돌아왔다…'펜트하우스2' 26.9% 고공행진

송고시간2021-03-07 09:10

댓글
펜트하우스2
펜트하우스2

[S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시즌2도 몰아치는 전개에 시청률이 고공행진하고 있다.

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방송한 SBS TV 금토극 '펜트하우스' 시즌2 6회 시청률은 22.4%-26.9%를 기록하며 시즌 자체 최고 성적을 경신했다. 순간 최고는 27.9%까지 치솟아 시즌1이 기록했던 28%대 벽도 조만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전날 방송에서는 오윤희(유진 분)의 딸 배로나(김현수)가 천서진(김소연)의 딸 하은별(최예빈)에 의해 죽음 직전의 위기에 놓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 마지막에는 시즌1에서 주단태(엄기준)에 의해 죽은 줄 알았던 그의 전 부인 심수련(이지아)이 부활해 놀라움을 안겼다.

시즌1에서 천서진-주단태에게 번번이 당하기만 했던 오윤희가 시즌2에서 속 시원한 복수를 시작했지만, 딸을 잃을 상황에 놓이면서 새로운 돌파구가 필요한 가운데 심수련의 복귀가 어떤 전개를 불러올지 주목된다.

이날 종영을 앞둔 KBS 2TV 주말극 '오! 삼광빌라!'는 26.9%-31.6%, tvN 주말극 '빈센조'는 9.7%(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 TV조선 주말극 '결혼작사 이혼작곡'은 6.516%-8.288%, JTBC 금토극 '괴물'은 4.442%, OCN 주말극 '타임즈'는 1.6%의 시청률을 보였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