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차에서 내려" 총든 차량 강도가 잡고보니 12살 소년

송고시간2021-03-08 10:57

댓글

1시간 동안 무려 4차례나 차량탈취 시도

3번 실패한 후 4번째 여성 운전자 차 뺏어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게티이미지뱅크코리아.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유아 기자 = 미국의 12살 소년이 수도인 워싱턴DC에서 저녁시간에 권총을 들고 운전자를 위협해 차를 빼앗아 달아났다 붙잡히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소년은 차량 탈취를 위해 1시간 동안 무려 네 차례에 걸쳐 총기를 가지고 운전자들을 협박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미 ABC·NBC 방송 등에 따르면 지난 4일(현지시간) 오후 6시 30분께 익명의 한 소년이 공범 1명과 함께 워싱턴DC 북동부 지역의 한 길가에 있던 차량의 운전자에게 다가가 총을 꺼내 보이며 차에서 내릴 것을 요구했다.

하지만 운전자는 이들의 요구에 따르지 않고 차를 몰고 도망갔다.

소년은 다시 45분 뒤 인근 길가에서 다른 차량으로 접근해 총을 보여주며 차를 넘기라고 했지만, 이번에도 운전자가 응하지 않고 그냥 가는 바람에 차량 탈취에 실패했다.

소년은 이어 불과 5분 뒤인 7시 20분께 근처의 다른 운전자에게 차량 열쇠를 내놓으라고 요구했으나, 운전자가 응하지 않아 뜻을 이루지 못하고 다른 곳으로 이동했다.

그러나 4분 뒤인 7시24분께 근처의 다른 차량 운전자에게 같은 방식으로 시도한 차량 탈취는 성공했다. 협박당한 여성 운전자가 순순히 응해준 덕에 바로 차를 빼앗아 현장을 벗어났다.

1~3번째 차량탈취 시도는 운전자가 다른 동승자와 함께 있거나 남성이었는데, 4번째 피해자는 여성 혼자 운전석에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사건 발생 당일 저녁 신고를 받고 바로 소년을 체포했으며, 피해 차량도 확보했다.

이어 나머지 용의자 한 명을 뒤쫓고 있다면서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자에게 포상금 1만 달러(1천100만원)를 지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워싱턴DC 경찰이 공개한 차량 탈취 용의자 사진
워싱턴DC 경찰이 공개한 차량 탈취 용의자 사진

[워싱턴DC경찰 웹사이트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ku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