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출 호조에 1월 경상흑자 71억달러…9개월 연속 흑자

송고시간2021-03-09 08:00

댓글

전년동월비 상품흑자 36.6억달러↑·서비스적자 23.8억달러↓

경상수지 흑자 (PG)
경상수지 흑자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성서호 기자 = 수출 호조로 상품수지 흑자가 늘어난 반면 코로나19 영향으로 여행수지 적자 등은 줄면서 전체 경상수지가 9개월 연속 흑자 기조를 이어갔다.

한국은행이 9일 발표한 국제수지 잠정통계에 따르면 1월 경상수지는 70억6천만달러(약 8조343억원) 흑자로 집계됐다. 지난해 5월 이후 9개월째 흑자일 뿐아니라 지난해 같은 달(5억8천만달러)보다 64억8천만달러나 많다.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zeroground@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zeroground@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월별 경상수지 추이
월별 경상수지 추이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상품수지 흑자가 57억3천만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36억6천만달러 증가했다. 수출(466억6천만달러)이 1년 전보다 9%(38억8천만달러) 늘었지만, 수입(409억3천만달러)은 1년 전(407억1천만 달러)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1월 서비스수지 적자 규모(6억1천만달러)는 작년 1월(29억9천만달러)보다 23억8천만달러 줄었다.

특히 여행수지 적자(5억5천만달러)가 8억6천만달러나 축소됐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출국자 수가 97% 감소했기 때문이다.

선박·항공 운임지수가 급등한 덕에 운송수지도 작년 1월 1억1천만달러 적자에서 올해 1월 10억3천만달러 흑자로 돌아섰다.

본원소득수지 흑자(23억6천만 달러)는 배당소득 증가에 힘입어 1년 전보다 7억2천만달러 불었다.

금융계정 순자산(자산-부채)은 1월 중 52억8천만달러 늘었는데, 직접투자의 경우 내국인의 해외투자가 22억달러, 외국인의 국내투자가 5억7천만달러 증가했다.

증권투자에서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109억5천만달러, 외국인의 국내 증권투자가 23억달러 늘었다.

월별 금융계정 및 자본수지 추이
월별 금융계정 및 자본수지 추이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shk99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