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백신접종 6만4천111명 추가,총 38만3천346명…우선대상 50% 완료

송고시간2021-03-09 10:10

댓글

전국민 대비 접종률 0.73%…AZ백신 37만7천138명, 화이자 백신 6천208명

코로나19 백신 접종 (CG)
코로나19 백신 접종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이후 11일간 우선 접종 대상자 절반이 1차 접종을 마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9일 0시 기준 백신 추가 접종자가 6만4천111명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지난달 26일 국내 백신 접종 시작 이후 국내 누적 접종자는 총 38만3천346명으로 집계됐다.

2∼3월 우선 접종 대상자 76만3천982명의 약 50.2%가 1차 접종을 마친 것이다.

국내 인구(5천200만명) 기준 대비 접종률은 0.73% 수준이다.

전체 접종자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은 사람은 37만7천138명, 화이자 백신을 맞은 사람은 6천208명이다. 현재 화이자 백신은 코로나19 치료병원 의료진 등을 대상으로 접종하고 있다.

전날 하루 접종자 6만4천111명을 시도별로 보면 경기가 1만1천819명으로, 접종자 수가 가장 많았다.

이어 서울 1만1천465명, 경남 5천275명, 부산 4천784명, 대구 4천20명, 전북 3천732명, 경북 3천396명, 광주 3천99명, 전남 3천58명, 충남 2천960명, 대전 2천372명, 강원 2천200명, 인천 2천215명, 충북 1천572명, 울산 1천271명, 제주 723명, 세종 195명 순이었다.

현재 정부는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백신 초도 물량으로 접종을 진행하고 있다.

두 백신 모두 2차례 접종이 필요하며, 현재는 1차 접종이 이뤄지고 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8주, 화이자 백신은 3주 간격으로 다음 접종이 이뤄질 예정이다.

추진단은 매일 0시 기준으로 예방접종 및 이상 반영 현황을 집계해 발표하고 있다.

다만 예방접종을 진행한 기관에서 접종자 정보나 접종 이력을 전산에 늦게 등록할 경우, 일별 접종자 수와 접종률에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추진단은 지난 2일부터 7일까지 1차 접종을 끝낸 2천370명이 전날 추가로 등록됐다고 설명했다.

jung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