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투기 의혹 시의원·공무원 사무실·집 등 동시다발 압수수색(종합2보)

송고시간2021-03-15 17:14

댓글

시흥시의회·광명·포천시청 등…LH 아닌 지자체 대상 첫 강제수사

(수원·의정부=연합뉴스) 최종호 권숙희 권준우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땅 투기 사태로 촉발된 부동산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15일 투기 의혹이 제기된 시의원과 지방자치단체 공무원에 대해 처음으로 강제수사에 나섰다.

경찰, 투기의혹 시흥 시의원 압수수색
경찰, 투기의혹 시흥 시의원 압수수색

(시흥=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경기남부경찰청 부동산 투기사범 특별수사대가 15일 오후 시흥시의회 A의원 투기 의혹 관련 경기도 시흥시의회 압수수색을 마치고 압수품을 옮기고 있다. 2021.3.15 xanadu@yna.co.kr

경기남부경찰청 부동산 투기사범 특별수사대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흥시의회 A 의원과 광명시 6급 공무원 B씨의 자택과 A 의원의 시흥시의회 사무실, B 씨의 광명시청 사무실 등 5곳에 수사관 24명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시흥시의회 내 A의원 사무실에 대한 압수수색은 오후 2시 30분께 종료됐으며, 광명시청 시무실 등에 대한 압수수색은 오후 4시 50분까지 이어졌다.

앞서 사법시험준비생모임(대표 권민식)은 이달 초 A의원 등을 경찰에 고발했다.

사준모는 고발장에서 "A 의원은 딸(30)과 공모해 3기 신도시 개발 예정지역인 시흥 과림동 일대 토지를 매수하고 상가를 신축해 투기 이익을 취득하려 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주장했다.

A 의원의 딸도 함께 고발돼 이날 A 의원 딸의 자택에서도 압수수색이 이뤄졌다.

B씨는 지난해 7월 초 광명시 가학동 소재 임야 793㎡를 4억3천만 원에 본인과 가족 3명 등 4명 공동명의로 매입한 사실이 드러나 물의를 빚었다.

포천시청 압수수색 마친 경찰
포천시청 압수수색 마친 경찰

(포천=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15일 경기도 포천시청에서 경찰이 압수수색을 마친 뒤 압수물품을 차량으로 옮기고 있다. 이날 경기북부경찰청 부동산 투기사범 특별수사대는 철도 역사 예정지 인근 토지와 건물을 매입해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포천시 공무원 A씨의 근무지인 시청과 거주지에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 2021.3.15 andphotodo@yna.co.kr

한편 이날 경기북부경찰청 부동산 투기사범 특별수사대도 오전 10시께 포천시 간부 공무원 C씨의 근무지인 포천시청과 그의 거주지에 수사관 14명을 보내 오후 3시께까지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

디지털 포렌식 요원 등이 투입돼 A씨의 업무 관련 자료나 대출 관련 자료 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시철도 연장사업 업무를 담당했던 C씨는 신용대출과 담보대출로 40억 원을 빌려 철도 역사 예정지 인근 토지와 건물을 40억 원에 매입, 투기 의혹을 받고 있다.

C씨는 지난해 9월 9일 부인과 공동명의로 도시철도 연장 노선의 역사 예정지 인근 2천600여㎡ 땅과 1층짜리 조립식 건물을 매입했다.

사준모는 "매수 이후 실제로 이 부동산 부지 인근에 광역 철도역 도입이 결정됐다"고 지적하며 C씨를 고발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압수수색을 통해 혐의 사실과 관련된 증거자료를 확보, 법과 원칙에 따라 신속하고 엄정하게 수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참여연대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의 의혹 제기로 LH 직원들의 땅 투기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의혹 당사자인 LH 직원들에 대해서는 시민단체 활빈단이 고발해 경기남부경찰청이 수사를 맡고 있다.

이후 A 의원과 B, C씨 등에 대한 투기 의혹이 추가로 불거지는 등 공직자들의 부동산 비리 의혹으로 사안이 확대하면서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를 중심으로 한 정부 합동특별수사본부가 편성돼 전체적인 수사를 맡고 있다.

LH 직원들의 땅 투기 의혹 수사와 관련한 경남 진주 본사 등 LH에 대한 압수수색은 지난 9일 진행됐다.

zorb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