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시민단체 "대구시·북구 이슬람사원 건축 갈등 중재해야"

송고시간2021-03-18 15:55

댓글
대구 북구 대현동 이슬람 건축 반대하는 주민
대구 북구 대현동 이슬람 건축 반대하는 주민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구참여연대와 경북대 민주화교수협의회 등 4개 단체는 대구 북구에서 이슬람 사원 건축을 둘러싸고 주민간 갈등 양상을 빚는 것과 관련 18일 공동성명을 내고 "대구시와 북구가 적극적으로 중재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대현동 이슬람 사원 신도 대부분은 경북대 소속 유학생과 연구자"라며 "공공기관인 시와 구는 대학과 유학생 가족에 대한 차별과 혐오를 배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주민 생활 불편에 따른 민원은 실태 파악 뒤 조치해야 하는데 피해 실태 조사 없이 공사중단 조치를 한 것은 잘못"이라고 지적했다.

지난달 북구는 대현동 이슬람 사원 건축과 관련해 주민 민원이 빗발치자 일단 갈등 봉합을 위해 건축주 측에 공사 중지를 통보한 바 있다.

sunhyu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