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도네시아도 AZ백신 유보 해제…"내주부터 접종 시작"

송고시간2021-03-19 18:44

댓글

유럽의약품청 "혈전의 전체적 위험 증가와 관련되지 않아"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혈전 우려 때문에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사용을 유보했던 인도네시아가 다음 주부터 접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

[AP=연합뉴스]

부디 구나디 사디킨 보건부 장관은 19일 "신의 가호로 다음 주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유통과 접종을 시작할 것"이라고 화상 기자회견을 통해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1월 13일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했으나 그동안에는 중국 시노백사의 백신만 사용해왔다.

인도네시아는 백신 공동구매·배분 기구 코백스(COVAX)를 통해 총 1천170만회 분량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받기로 하고, 이달 8일 1차로 111만여회분을 수송 받았다.

인도네시아 식약청은 곧바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긴급사용을 승인했으나, 유럽에서 해당 백신 접종 후 혈전 발생 사례가 잇따라 보고되자 15일 "세계보건기구(WHO) 확인을 받을 때까지 접종을 유보한다"고 결정했다.

인도네시아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인도네시아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EPA=연합뉴스]

이후 WHO는 17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이익이 그것의 위험성보다 크다고 여기고 있다"면서 "백신 접종을 계속할 것을 권고한다"고 밝혔다.

유럽의약품청(EMA)은 18일 "안전성 임시위원회는 이 백신이 혈전의 전체적인 위험 증가와 관련돼 있지 않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발표했다.

다만, "매우 드문 특정 종류의 혈전과 이 백신의 관련성을 명확하게 배제할 수 없다"라고 단서를 붙였다.

이에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등 유럽 주요국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재개하기로 했고, 인도네시아도 접종을 시작하기로 했다.

인도네시아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44만여명, 사망자는 3만9천여명이다.

전날까지 483만여명이 백신 1차 접종을, 194만여명이 2차 접종을 마쳤다.

noano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