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OCN, '본' 시리즈 스핀오프 미드 '트레드스톤' 방영

송고시간2021-03-22 19:13

댓글

한효주·이종혁 등 출연

트레드스톤
트레드스톤

[미국 USA네트워크 '트레드스톤' 티저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OCN은 첩보 액션 영화에 한 획을 그은 '본' 시리즈의 스핀오프 격인 미국 TV 드라마 '트레드스톤'을 상반기에 독점 방영한다고 22일 밝혔다.

2019년 미국 NBC유니버설 산하 USA네트워크에서 방영된 '트레드스톤'은 '본 시리즈' 최고의 스파이 제이슨 본을 만들어 낸 미국 중앙정보국(CIA) 산하 비밀 조직 기관 트레드스톤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1973년대 행해졌던 장기잠복요원 프로그램 'Cicada'(매미) 요원들이 현시대에서 다시금 임무를 시작하게 되는 것이 주된 줄거리다.

특히 이 작품에는 한효주와 이종혁 등 한국 배우들이 출연해 화제가 됐다.

한효주는 비밀을 안고 있는 북한 피아니스트 박소윤을 연기했다. 잃었던 기억을 되찾으며 딜레마에 빠지는 역할이다. 한 가정의 평범한 어머니였으나 아들이 가져온 미국산 게임기를 작동시킨 후 잠들었던 본능이 깨어나고, 이후 남편의 상사인 신 대좌를 만나며 위험에 빠진다.

이종혁이 분한 신 대좌는 북한의 군 장교로 소윤 남편의 상사이고, 수수께끼에 싸인 비밀스러운 인물이다. 의도적으로 소윤과 그녀의 가족에게 접근해 평화롭던 소윤의 삶을 뒤흔든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