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전 한 어린이집서 18개월 여아 숨져…경찰 수사

송고시간2021-03-31 09:49

댓글
대전경찰청 전경
대전경찰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대전 한 어린이집에서 태어난 지 18개월 된 여자아이가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1일 대전경찰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께 중구 용두동 한 어린이집에서 생후 18개월 된 A양이 숨을 쉬지 않는 것을 원장 B씨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 어린이집에서 2달가량 생활한 A양은 잠을 자던 중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A양을 재우는 과정에서 문제가 있었는지 등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 외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으나 질식사 등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 중"이라고 말했다.

psykim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