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빈센조' 중국 비빔밥 PPL, 해외 OTT서도 곧 삭제"

송고시간2021-03-31 11:36

댓글
빈센조
빈센조

[tv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tvN 주말드라마 '빈센조' 측이 최근 논란이 된 중국 브랜드 비빔밥 간접광고(PPL) 장면과 관련, 국내에 이어 해외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에서도 해당 신을 삭제한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빈센조' 측은 국내 OTT 서비스에는 전날 수정 사항을 반영했고, 해외 OTT는 수정까지 이틀에서 사흘 정도 걸릴 것으로 확인됐다. 한 관계자는 "드라마 쪽에서 할 수 있는 조치는 마친 상황"이라고 했다.

앞서 '빈센조' 8화에서 빈센조(송중기 분)가 중국 브랜드 비빔밥을 먹는 장면이 노출돼 논란이 일었다.

'빈센조' 외에도 최근 중국이 김치부터 한복까지 중국 문화라고 억지 주장을 하는 '문화 동북공정'을 가속하는 가운데 국내 드라마 속 중국 PPL들이 시청자들로부터 크게 비판받았다.

이에 방송사와 제작사들은 액수와 관계없이 중국 자본 유입 경계령을 내린 상황이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