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학생 제자들 뺨 때리고 침 뱉은 축구부 감독 구속

송고시간2021-03-31 17:20

댓글

(평택=연합뉴스) 김솔 기자 = 평택시의 한 중학교 축구부 감독이 제자들을 수년간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구속됐다.

학교 운동장
학교 운동장

[연합뉴스TV 캡처]

경기 평택경찰서는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축구부 감독 A(43)씨를 구속했다고 31일 밝혔다.

A씨는 2019년 4월부터 올해 1월까지 훈련 과정에서 자신이 지도하는 15세 이하(U-15) 축구클럽 소속 학생들의 뺨을 때리고 침을 뱉는 등 12명을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버스를 타고 이동하던 중 축구화로 학생들을 폭행한 혐의도 받는다.

한 피해 학생은 A씨의 폭행으로 인해 고막이 파열되는 상처를 입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혐의를 대부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A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아동 학대 사건에 대한 엄정한 수사를 통해 재발 방지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so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