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SKB 채널S 개국…카카오·SM C&C와 제휴해 70% 독점콘텐츠 방영

송고시간2021-04-08 09:37

댓글
채널S 런칭
채널S 런칭

[SK브로드밴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SK브로드밴드의 MPP(복수채널 사용 사업자) 자회사 미디어S는 8일 종합 엔터테인먼트 채널 '채널S'와 지역 전문 채널 '채널S 동네방네'를 개국했다.

채널S는 전체 프로그램 중 70%를 다른 TV 채널에서 볼 수 없는 독점콘텐츠로 편성해 재방송 위주의 다른 엔터테인먼트와 차별화한다는 전략이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콘텐츠 사업 파트너십을 맺고 '개미는 오늘도 뚠뚠', '찐경규', '며느라기' 등 카카오TV 인기 오리지널 콘텐츠를 채널S에서 유료방송 독점 방영한다.

또 대형 엔터테인먼트사 SM C&C와 손잡고 오리지널 콘텐츠를 제작한다.

8일엔 MC 강호동과 어린이들이 등장하는 '잡동산', 9일엔 MC 신동엽을 앞세운 '신과 함께'가 첫선을 보인다.

채널S 동네방네는 지역 정보를 담은 콘텐츠로 구성했다.

채널S는 B tv 1번(U+tv 62번, 올레 tv 173번)에서 시청할 수 있다. 채널S 동네방네는 B tv와 B tv 케이블에서 시청할 수 있다.

김혁 미디어S 대표(SK브로드밴드 미디어전략본부장)는 "실시간 방송 채널과 B tv를 통해 오리지널 콘텐츠의 유통 창구를 넓혀 시너지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srch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