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북경찰 땅투기 의혹 관련 14명 조사…2명은 공무원

송고시간2021-04-08 17:57

댓글
부동산 투기사범 색출 (PG)
부동산 투기사범 색출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청주=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충북경찰의 부동산 투기 수사가 확대되고 있다.

8일 충북경찰청 부동산 투기 사범 단속 전담수사팀은 도내 개발 예정지 투기의혹이 있는 14명을 대상으로 땅 매입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 중 2명은 일반직 공무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내부정보 이용, 미등기 전매, 명의신탁 등 부동산 시장을 교란하는 행위가 있었는지 사실관계를 조사하고 있다.

앞서 충북경찰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땅투기 논란이 불거진 뒤 수사과장과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 수사관 등 42명으로 전담수사팀을 구성했다.

kw@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